[매일경제] 블록체인 활용… 개인도 손쉽게 M&A 투자


가상화폐를 통해 개인투자자들이 손쉽게 인수·합병(M&A) 투자에 나설 수 있는 길이 열릴 전망이다. 지비시코리아는 최근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M&A 플랫폼 개발을 완료하고 상용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. 

지비시코리아 대표는 “일반투자자들도 M&A 거래에 참여해 수익 창출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만들어진 플랫폼”이라고 밝혔다. 기존 M&A 시장은 개인 접근이 사실상 불가능했다.

기관도 거래 과정에서 증권사·법무법인 등 중개 기관에 수수료 등 비용을 지불해야 했다. 이런 단점을 보완하고 누구나 쉽게 M&A 거래에 투자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지비시 목표다. 지비시 플랫폼(가칭)은 UCX란 이름의 새로운 가상화폐를 토대로 한다.

 UCX에 투자한 투자자들은 플랫폼이 보유한 M&A 대상 기업 정보를 자유롭게 열람하고, 투자 대상 기업을 정할 수 있다. M&A 진행 상황은 플랫폼에서 실시간 확인이 가능하다. 투자자들은 인수한 기업을 더 높은 가격에 되팔 때 매각차익을 얻을 수 있으며, 그사이 UCX 거래가 활성화되면서 UCX 가격이 오르면 이에 따른 차익도 함께 노릴 수 있다. 지비시코리아는 새로운 개념의 M&A 플랫폼 기술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으며 내년 2월을 목표로 첫 M&A 거래를 시작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. 

[정석환 기자]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

원문 : http://news.mk.co.kr/newsRead.php?year=2018&no=748424

Subscribe

Get the latest updates
in your inbox.